South_Korea flag

🕓

김부겸 트위터 트렌드 - 인기 트윗 | South Korea

18. 이제 나한테 걸려봐라. 민주당, 내각, 청와대 다 깔거다. 문프 외에는 다 깐다는 것을 이제 비로소 실천해야지. 김부겸 새키봐. 안까주고 지켜주니 염장 지르는 거. 미리 조져놔야 지랄도 막을 수 있는 것이다..

김부겸 Twitter

김부겸 사진

김부겸 - 트위터의 인기 트윗

‘반기’ 문무일 저격한 김부겸 “보수정권 때는 왜 그렇게 못했나?”.

김부겸 의원 검찰 작심 비판..보수 정권에선 왜 못했나 | 다음 뉴스.

[문무일에게 핵펀치 날린 김부겸] 김부겸 자유당 정권 때는 왜 못했나 문무일 작심 비판 자유당은 ‘보수’는 아니다. 대한민국 모든 악의 중심이지! 적폐 문무일은 자신이 마치 독립운동이라 하는지 착각을 하는데, 다수 국민은 문무일 궤변을 듣는 자체가 화난다.

김부겸 의원 검찰 작심 비판…보수 정권에선 왜 못했나.

김부겸 의원 검찰 작심 비판.."보수 정권에선 왜 못했나"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낸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의원이 17일 “강자 앞에서는 약하고, 약자 앞에서는 강자인 게 검찰이냐”며 전날 검경수사권 조정에 ‘반기’를 든 문무일 검찰총장을 비판했다..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강자 앞에서는 약하고, 약자 앞에서는 강자인 게 검찰인가. 그래서 (검찰 주장은) 설득력이 없는 것..자기 권력을 경찰한테 뺏기기 싫어서 하는 반대.

김부겸 의원 검찰 작심 비판..보수 정권에선 왜 못했나 “강자 앞에서는 약하고, 약자 앞에서는 강자인 게 검찰이냐”며 전날 검경수사권 조정에 ‘반기’를 든 문무일 검찰총장을 비판했다..

김부겸 검찰 작심 비판 보수 정권에선 왜 못했나 문총장이 상의를 벗고 흔든 것에 대해 정치 권력이 검찰을 쥐고 흔들었다는 뜻으로, 그동안 검찰이 권력에 많이 휘둘렸나 보다. 보수정권 때는 왜 그렇게 못했나.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검찰이 민주당 정부에서는 기세등등? 이명박근혜정부에서 왜 그렇게 못했나? 2003년 좋은 뜻으로 마련한 검사와의 대화를 똑똑히 기억하고있다 그 자리에서 대통령을 흔든 건 당신들이었다!.

<김부겸, 문무일을 호되게 질타하다...> 김부겸 “문무일 총장,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김부겸 문무일 검찰총장, 보수정권 때는 반기 못 들더니 김부겸 2003년 대화의 자리에서 대통령 흔든 건 당신들이였다...

보수정권 때 큰목소리 못낸 건 댁도 마찬가지 잖어? 일반인들과 목숨건 기자들이 대신 싸웠고 안그래? 김부겸 문무일 검찰총장, 보수정권 때는 반기 못 들더니.

오랜만에 정말 오랜만에 바른 소리했구나. /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김부겸의원의 검찰총장을 향한 일갈(사이다) #clien #클리앙.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퇴임한 노무현을 자신들의 출세 도구로 이용했던 집단이 검찰이다 . 검찰 권한 절반은 반드시 회수해야 한다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문무일...너...그라믄 안돼 ㅡㅡ#.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출처 : 경향신문 | 네이버 뉴스).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늘 그렇게 살았고, 지금은 그게 바른것이라 알고, 주장한다. 앞잡이들로 부터 배우고, 관례가 되었지~.

<이건 검찰 뿐 아니라 송현정에 의해 잘 드러난 언론계도 마찬가진데 보수정권선 함부로 대들면 큰일 난다는걸 본능적으로 알거니와 수구마인드에 잘 길들여진 확신범들이 주로 고위직에 진출해있기 때문이다> 김부겸 "檢, 민주당 정권에선 기세등등…보수정권선 왜 못했나".

김부겸 “檢, 민주당 정부에서 기세등등…보수정권 때 왜 못했나” (출처 : 이데일리 | 네이버 뉴스).

김부겸, 문무일 정면비판 “강자 앞에 약하고, 약자 앞에 강한 게 검찰이냐” (출처 : 경향신문 | 네이버 뉴스).

김부겸 문무일 검찰총장, 보수정권 때는 반기 못 들더니 민주주의를 말할 때, 우리는 겸허해야 합니다라며 정말 내가 그렇게 살아왔는지 옷깃을 여미며 돌이켜보아 당당할 수 있을 때 입에 올려야 할 단어, 그것이 ‘민주주의’라며 검찰의 맹성을 촉구했다..

내년 총선은 의원들이 알아서 각자도생하십시다...김부겸은 특별히 낙선운동 해줄 생각이고.

18. 이제 나한테 걸려봐라. 민주당, 내각, 청와대 다 깔거다. 문프 외에는 다 깐다는 것을 이제 비로소 실천해야지. 김부겸 새키봐. 안까주고 지켜주니 염장 지르는 거. 미리 조져놔야 지랄도 막을 수 있는 것이다..

South Korea 인기 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