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th_Korea flag

🕓

전독시 트위터 트렌드 - 인기 트윗 | South Korea

와 나도 근데진짜 전독시 비엘장른지 알았어..... 앱친 왜 비엘장르로 오해하겟어 오따꾸들이 남자만 주구장창 파니까그렇지.

전독시 Twitter

전독시 사진

전독시 - 트위터의 인기 트윗

전독시 읽기 전: 독자가 대체 뭘 어쨌길래... 전독시 읽은 후: 독자야..( ˃̣̣̥᷄⌓˂̣̣̥᷅ ).

와 나도 근데진짜 전독시 비엘장른지 알았어..... 앱친 왜 비엘장르로 오해하겟어 오따꾸들이 남자만 주구장창 파니까그렇지.

ㅋ 전독시오타쿠들 백날 말해봤자 말 안들음 ㅋㅋ 전엔 증거도없이 여혐 지적 하지말라 그래서 증거를 가져오니까 입싹 닥치고있고 뭐하자는거임? 지들이 등신 인증한셈임 ㅋㅋ 전독시오타쿠=귀막고사는좆찐따등신.

@201cm161cm 저는 전독시랑 내스급 챙겨보는데 스톩적으로는 전독시 더 취향이었구 내스급은.. 찐이에여 얘넨 주인공에게 사랑을 하고 있어요 하지만 주인공은 k주인공이라 열심히 일을 하고 친동생을 살뜰히 살피고 착하고 귀엽고 사랑스런 내동생 이러고 있어요 자기보다 키크고 세고 남들한텐 성지나쁜 애인데...

헐... 2붘 일욜에 전독시 팀코하시는분들 잇다..😭 그분들 저랑 무조건 사진 가치 찍어주셔야해요ㅠㅠㅠㅜ💕))쳐맞.

머리 터질 것 같앜ㅋㅋㅋㅋㅋㅋ 꿈의 의미, 숫자 3의 의미, 시간선의 교차, 작품을 둘러싼 요소들 간의 이해관계...... 3주동안 정주행하면서 열심히 머리 굴려보겠어요 숑ㅋㅋㅋ 진짜 전독시 너무 재밌어.

비꼬는 거 아니고 왜 전 독시만 저렇게 까이는 건지 모르겠다 무슨 일 생겼음?.

맞아 저 멸이세 이북 사서 봤엇거든요?? 그리고 멸이세 봐도 전독시의 결말은 어떻게 될지 전혀 모르겟고....

약간...전독시는 그런 느낌이지 전독시 조지고 올게! 그러나 언제나 조져지는 것은 나였다.

지금까지 몇년 덕질했지만 내가 컷만화를 그린건 전독시 너가 처음이야😎.

아니 시리즈앱 전독시 3부 막화가 월요일에나 올라온다뇨 이게 무슨 소리요 공지양반.

전독시 사진

전독시가 신선한점은 정말 간만에 만나는 한국장르라는거.. 일장르 오래파면서 뒷통수 얼얼했던거 좀씩 힐링받는거 같음 메인요소가 국뽕이기도 하고 이름외우기도 좋고.

한 달 여행하면서 같이 여행한 동료에게 전독시를 영업해버리고 말앗고 우리는 리버스 커플을 잡았지만 그래도 서로 행복한 덕질이 되리라 믿으며 헤어졌습니다.

전독시 절대로 일상으로 돌아가는 엔딩 안 날 거 같은데... 독자중혁 함께하는 엔딩만 내주십쇼 그 이상은 바라지 않을게요(빌빌.

지인.. 전독시 초반 팔때 부터 모략독자 잡은거봤는데 알고보니 최대 존버...승리자셨네...

으흐윽 요즘 쪼끔 바쁘게 지내서 소설들 밀려보고 있는데 아까 전독시 보고 뒤늦게 침대 구르는 중😂😂😂 지금 잠들어서 눈 뜨면 3월 9일이면 좋겠다 독자야 늦었지만 생일 축하하고 내가 많이 많이 아낀다... 이곳도 그곳도 눈이 왔던데 잠시나마 같은 풍경을 볼 수 있어서 기뻤어...

전독시 감상 최종 진짜최종 진짜최종(2) 이게정말최종 최종최종마지막.

식음을 전폐하고 전독시 봤더니 배고파죽겧네ㅜㅜㅜㅠ 누워있는데 현기증나서 죽겠고 간단히 먹을거 없을텐데.

전독시 3부 완결까지 27화가량 존버 풀고 달린 현재 내 상태임.

전독시 사진

#판소이름_맞추기대회 전독시 :전지적 독자 시점 내스급 :내가 키운 s급들 백망되 : 백작가의 망나니가 되었습니다 적왕사 : 적군의 왕자로 사생됐다 회사설 : 회귀자 사용설명서 어용트 :어차피 용사는 트롤 전공생 : 전쟁에서 공부만하다 생을마감 만귀플 :만렙 귀환 플레이어.

3주동안 전독시다시읽기하고 앱마저만들고 그림공부하고 학교과제다하고 돌아올수잇을까? 나는유중혁이다.

어... 음...? 난 전독시 강간 강간 여혐 여혐 그러길래 희원이가 진짜 강간으로 각성한 줄 알았는데 ㅋ ㅋㄱㅋㅋ ㄱㅋ ㅋㅋㅋㄱㄱㅋㄱㅋㅋ.

친구한테 전독시 영업 시도했다가 성공해서 미식협 대리수령인력 생김ㅋ ㅋ ㅋ ㅋ ㅋㅋ ㅋ.

전독시 서열 수영>독자>중혁 아닌지 흘ㅇ글머거라 ㅈ유중혁.

근데 지금 전독시 탐라 다들 산치체크 해야할 것 같음.. 3부 마지막 너무 싱숑생숑.

South Korea 인기 트렌드